아동 청소년기 질환

홈 > 정신건강정보 > 아동 청소년기 질환
ADHD란?

ADHD(주의력 결핍 과잉행동 장애 : Attention Deficit Hyperactivity Disorder)는 아동기에 많이 나타나는 장애로 학령기 및 학령전기 아동들에서 흔한 소아정신과 진단입니다.
지속적으로 주의력이 부족하여 산만하고 과다활동, 충동성을 보이는 상태를 말하며, 학령기 아동의 3~5%가 이 진단에 해당되고, 남자 아이들의 경우 여자아이에 비해, 3~4배 흔합니다.

초기 아동기에 증상이 나타나고 (7세 이전), 치료받지 않는 경우, 증상이 지속되면서 여러 기능 영역(가정, 학교, 사회 등)에 지장을 초래하게 됩니다.
이러한 증상들을 치료하지 않고 방치할 경우 아동기 내내 여러 방면에서 어려움이 지속되고, 일부의 경우 청소년기와 성인기가 되어서도 증상이 남게 됩니다.

증상

주의집중의 어려움
주어진 과제를 끝까지 마치기 어렵고, 특히 지루한 과제에 대한 지속적인 집중이 어렵습니다. 물건을 자주 잊어버린다거나, 시간관념이 없고, 실수를 자주합니다.
대충 흘려듣고, 제대로 보지 못하기 때문에, 학습 효율이 떨어지고, 깊이 생각하고, 논리적이고 체계적인 문제해결 능력이 부족하여 학년이 올라갈수록 학습문제가 심각해집니다.

과잉행동 증상
몸을 가만히 두지 못하고 꼼지락 거리며, 수업시간에 돌아다니거나, 수다스럽게 말을 많이 하거나, 주변 아이들을 툭툭치는 식으로 장난을 걸기도 합니다.

충동성
ADHD인 많은 아동들은 충동 조절의 어려움 때문에, 질문이 끝나기도 전에 대답해버리거나, 어떤 일에 무턱대고 끼어듭니다.
친구관계에서 자주 욱하며 화를 내고 차례를 기다리기 어려워하여 또래들과 충돌이 잦습니다.

이런 문제 행동으로 인해, 선생님과 부모로부터 필요한 긍정적인 관심이나 칭찬보다는 끊임없이 지적과 꾸중을 받기 때문에 자신의 생각과 행동에 확신이 없고, 매사에 불안해하고 심한 경우 우울 증상이 동반되는 경우도 흔합니다.
공격적인 행동, 학교규칙을 어기는 행동 등으로 인해 문제아로 찍히거나, 거짓말을 하거나 물건을 훔치기도 합니다.
청소년의 경우는 위험하게 운전을 하거나 약물남용에 쉽게 빠져들기도 합니다. 이런 행동 문제가 있다고 해서, ADHD라고 속단해서는 안 됩니다.
소아정신과 전문의와 자세한 상담과 평가를 통해, 아동의 인지기능과 집중능력 뿐 아니라, 정서 상태, 가족 관계 갈등, 부모자녀간의 애착문제 등 다양한 문제를 정확히 감별하고 파악해서, 그에 따른 종합적이고 다각적인 치료계획을 세우는 것이 중요합니다.
진단

①1단계 : 자세한 면담을 통해 아이의 발달력과 병력에 대한 정보를 수집합니다.

- 부모 면접 & 아동 관찰 : 진단에 가장 중요하고 핵심적인 과정
ADHD 아동은 진료실에 들어와서, 잠시 동안은 행동을 통제할 수 있기 때문에, 아동만 관찰하고 면접해서는 정확한 진단을 내리기 어렵습니다.
아동의 행동을 일상에서, 객관적으로 관찰한 부모의 소견과 아이의 행동 관찰을 동시에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ADHD의 가족력 : 정신과 질환의 가족력
가정 내의 사회환경적 어려움(부모부재, 경제적 어려움, 부부불화, 가족병리 등등) 등의 정보를 확인하는 것은 매우 중요한데, 그 이유는 아동의 치료에 대한 예후를 알 수 있기 때문입니다.

-학교 관련 평가
학교에서의 행동, 학습 능력, 수업 태도, 성적, 또래 관계 등의 정보를 아는 것은 매우 중요하며, 때로 부모의 보고보다도 담임선생님의 보고가 더욱 정확하고 객관적인 경우가 많습니다.
또한, '학습 장애'혹은 '학습부진'등이 동반되어 있는지를 감별진단하기 위해서도 반드시 필요합니다.

-진단 설문지 Rating Scales
부모용 설문지와 교사용 설문지로 나뉘며, 부주의성, 충동성, 과잉행동성 등의 세 가지 핵심증상을 채점하게 합니다.
채점된 점수를 표준화된 또래의 점수들과 비교하여, 일정 수준의 점수를 넘어서면 ADHD의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판단합니다.
또한, 채점된 점수가 높을수록, 증상이 심각하다고 판단할 수 있습니다.

2단계 평가 : 자세하고 객관적인 평가를 시행합니다.

-지능검사
주의력과 지능은 무관하며, 아이의 인지적 특성과 잠재력을 알 수 있고, 공존하는 학습장애를 선별할 수 있습니다.

-정서검사
아이의 증상이 일차적으로, 주의력의 문제가 아니라, 우울 혹은 불안 등의 정서적 어려움에 기인하는 지를 감별합니다.
또한, 오랫동안의 ADHD증상으로 인해, 부모자녀 관계. 또래 관계에서 어려움을 겪고, 그로 인해 정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지는 않은지를 알 수 있습니다.
놀이평가와 부모자녀 관계에 대한 평가를 통해 알 수 있습니다.

-주의력 검사
지속적 주의력 검사(Continuous Performance Test) - 컴퓨터로 시행하는 주의력 검사로서, 청각적 자극 혹은 시각적 자극을 주고, 정답 소리 혹은 정답 화면이 나올 때 마우스를 클릭하도록 지시합니다.
청각 자극, 시각 자극 각각 15분씩 지속됩니다. 정답율, 오답율, 반응시간 기복 등등을 채점하여, 또래의 표준화된 점수에서 얼마나 벗어나 있는지를 그래프로 보여줍니다.
세 가지 핵심증상 중 특히, 어느 부분의 문제점이 두드러지는지가 잘 드러납니다. 또한, 약물치료의 효과를 판별하기 위해서도 유용하게 사용됩니다.

-학습관련평가
학습부진 혹은 학습장애의 가능성이 의심될 때 시행합니다.

치료

개별 아동의 특성과 문제점에 맞추어, 약물치료, 놀이 및 심리 치료, 사회성 향상을 위한 프로그램, 부모 교육 및 상담을 구성하여 치료를 진행하며, 아동이 일상생활에서 성취감과 만족감을 키우고, 아이의 잠재된 능력을 최대한으로 개발시킬 수 있도록 돕습니다.

부모님 양육상담 및 교육
ADHD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아이의 상태에 맞는 바른 양육정보 및 양육 방행을 제시합니다.
건강한 부모-자녀 관계 정립을 위한 올바른 대화법 등 부모의 역할을 가르쳐 드리고, 무엇보다도 힘든 아이를 키우면서 어려웠던 부모님의 마음을 이해하고 공감하며, 부모님의 마음을 재충전해드리고자 합니다.

약물 치료
ADHD의 3대 핵심증상을 제거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필요합니다.

심리 치료 : 놀이치료, 미술치료
아동의 정서적 어려움을 제거하고, 심리적 안정감을 회복하며, 무너짐 자신감과 자존감을 회복하여, 스스로의 잠재능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사회성 치료
사회성 집단훈련을 통해, 또래 관계의 어려움을 극복하고, 적절한 사회적 눈치와 기술을 습득을 통해서 대인관계에 자신감을 갖게 도와줍니다.

학습 치료 : 학습코칭, 학습동기증진훈련
증상이 호전되고 심리적인 안정감을 되찾으면, 반드시 학습기능의 향상이 필요합니다. 자신의 잠재능력을 펼치도록 돕고, 학습 동기를 높이는 치료적 접근이 반드시 필요합니다.

파 치료 : 뉴로피드백
약물치료를 원하지 않거나, 혹은 약물치료와 더불어 보다 더 강력하고, 장기적인 효과를 내는 치료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경우 사용됩니다.

자가진단해보기